JAVA/클린코드

클린코드 5장(객체와 자료구조), 6장 (오류처리)

위들 wedul 2020. 6. 29. 11:25
반응형

 

객체와 자료구조


  • 객체에서 자료를 세세하게 공개하는 것 보다 추상화를 통해 표현하는 것이 더 좋다.
  • 객체는 동작을 공개하고 자료를 숨긴다.
  • 복잡한 시스템을 짜다보면 새로운 함수가 아니라 새로운 자료타입이 필요한 경우가 발생하는데 이 때는 클래스와 객체 지향 기법이 적합하다. 하지만 새로운 함수가 필요하다면 절차지향 코드와 자료구조 형태가 더 적합한 코드이다.

 

 

 

 

오류처리


 

  • 오류를 일일히 처리하는 것보다 차라리 예외를 던저버리는게 더 깔끔하다.
  • 확인된 예외를 처리하기 위해서 하위 메소드에서 throws를 하게되면 상위 메소드에서 이 예외에 대한 명시가 되어야 하기 때문에 하위의 예외 때문에 상위 메소드가 수정되어야 하는 불상사가 발생하기 때문에 수정에 닫혀 있어야 하다는 OCP규칙을 위반한 것이다.
  • 예외에 의미있는 내용을 함께 던져서 의미 파악에 도움이 되게 하라.
  • 에러가 발생하였을 때 null을 반환하는 코드는 일거리를 늘릴 뿐만 아니라 호출자에게 일감을 더 주게 되는 문제가 있다.
  • 에러를 모두 한 곳에서 처리하게 되면 아래와 같이 귀찮게 된다. 이를 매번 open()을 사용하는 곳에서 처리하게 되면 엄청나게 귀찮게 되고 의존성이 있어 하나의 오류가 늘어나게 되면 모든 사용하는 곳에서 처리를 해줘야 한다. 그래서 이를 별도의 클래스를 만들어서 클래스 내부에서 innerPort.open()을 실행시키게 해서 그 곳에서만 에러 내용을 처리해주고 정재된 Exception만 다시 던지게 하는 것도 방법이다.
// 문제
public void open() {
	try { 
		innerPort.open();
	} catch (DeviceResponseException e) {
		...
  } catch (NetworkErrorException e) { 
		...
  } catch (BindingException e) {
    ....
  } catch ....

} 


// 감싸기 클래스 사용
public class LocalPort {

  private ACMEPort innerPort;

  public void open() {
		try { 
			innerPort.open();
		} catch (DeviceResponseException e) {
			// 내부에서 약속된 하나의 에러 패턴을 사용.
			throw new PortDeviceFailuer(e);
	  } catch (NetworkErrorException e) { 
			throw new PortDeviceFailuer(e);
	  } catch (BindingException e) {
			throw new PortDeviceFailuer(e);
	  } catch ....
	  }
	}
}

 

 

 

 

결론

에러처리를 잘못하면 코드가 굉장히 더러워진다. 실제로 많이 경험해봤고 아직도 어렵다. 중요한건 내부에서 발생한 에러로 인해 상위에서 호출하는 함수의 코드가 변해야 하는 OCP 위반 사항을 발생시키지 않도록 하는 것 같다.

728x90
반응형